본문 바로가기

소식

"학교를 더이상 감옥이나 수용소로 만들지 마세요"

 

 

 

“학교를 더이상 감옥이나 수용소로 만들지 마세요”

 

  청소년인권행동 아수나로는 7월 24일 전국 청소년 6천여명의 아이스마트 키퍼퇴치서명을 서울교육청에 전달하고 학교의 반인권적 학생 통제를 금지하라고 요구했다.


  서울시교육청은 학생들의사생활 침해와 반감 등 민원이 제기되고 교사들도 업무가 가중되어서 아이스마트키퍼 지원 사업을 폐기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여전히 여러 학교들은 아이스마트키퍼, 엑스키퍼, 클래스와 등 스마트폰 통제 앱을 쓰고 있다.


[공현 기자]

[사진 제공 : 김성보]